김밥,몇 살까지 먹고 싶을까요?

제가 이곳에 오기 전까지 저희 동네엔 천 원짜리 김밥이 있었어요.
속재료가 아주 푸짐하지는 않았지만 천 원짜리 치고는 꽤 만족스러웠어요.
요즘 한국의 물가 얘길 들어보면 천 원짜리 김밥은 없지 않을까 싶은데..
아직까지 있나 모르겠네요.
가게 주인의 속은 타시겠지만 저는 제가 돌아갔을 때 천 원짜리 김밥집이 그대로 그 가격에 있었음 참 좋겠네요.


한국에서야 맘만 먹으면 사먹을 수 있는 김밥이지요.
물론 여기서도 맘만 먹으면  어렵지 않게 사 먹을 수 있지요.
근데 그 맘 한 번 먹을려면 생각에 생각을 해야 하죠.
왜?

이 김밥 한 줄의 가격이 480엔 ..
요즘 환율로 계산하면  6,000원이 넘는 가격이죠.
이 김밥 한 줄이..
속재료도 넉넉히 들어가고 맛도 괜찮긴 하지만 6,000원이 넘는 김밥을 먹는 건
조금 생각을 해야 하지 않나 싶어요.
한 줄이 아닌 두 줄이라면 괜찮을텐데 말이죠.
한 줄에 6,000원은 좀 비싸죠?

그래도 이제 이곳을 떠나면 언제 이곳의 김밥을 맛 볼 줄 몰라
마지막으로 김밥을 먹으러 갔어요.

자,김밥의 밥을 좀  봐주세요.
참고로 저는 큰 마음을 먹고 기대 하고 김밥을 먹으러 갔어요.
아무리 김밥 싸는 밥이 된밥이 알맞다고 해도..
밥을 보시면 알겠지만 밥알 중간에 하얀게 보이실 겁니다.
밥이 설었어요.

이 집이 그래도 젤 깨끗하고 한국스러운 맛이기에 김밥이 꼭 아니더라도
잔치국수 먹으러 가끔 가거든요.
다른 음식들도 깔끔하고 맛있어요.

근데 왜 제가 큰 마음 먹고 주문한 김밥이 하필이면 이럴까요?
왜 하필이면...OTL..


 밥이 설었긴 해도 오랫만에 먹는 김밥은 맛있었어요.
밥이 조금 아쉽긴 하지만요..
이왕 왔으니 마지막으로 이곳 잔치국수도 먹고 가자 싶어서 잔치국수 한 그릇도 훌떡..
그 동안 근검,절약 생활 했던 거 요즘 다 만회하며 럭셔리하게 사네요.
겁도 없이 말이죠.


요즘엔 아이들이 소풍을 가도 김밥을 집에서 준비 안 한다고 하더군요.
점심 먹을 돈을 준다거나 주문한 김밥을 준비 한다는데..
그래도 일 년에 두 번 있는 소풍..
가족들도 김밥 먹을 기회를 주는것도 괜찮은데 말이죠.

저희는 다섯 형제가 소풍을 다 틀린 날짜에 가게 해 달라고 봄,가을로 기도 많이 했었어요.
틀린 날짜에 가야  김밥을 덤으러  여러번 얻어 먹을 수 있었으니까요.
엄마는 얼마나 귀찮으셨겠어요.
그랬던 형제들이 이젠 결혼을 해서 자식들 김밥 싸는 걸 무척이나 귀찮아 하고 있다지요.ㅋ

김밥, 몇 살까지 먹고 싶을까요?


이글루스 가든 - 매일 매일 한 편의 글쓰기.

덧글

  • 유이 2011/08/25 14:28 # 답글

    비싸지만 맛있어보이네요. ^ ^ 평생 먹고싶을것같아요.
  • 손사장 2011/09/08 22:51 #

    많이 비싼데 정말 안 먹으면 미칠지도 몰라서....-.-

    평생 먹고 늙지나 않았음 좋겠네요.ㅋ
  • 레이시님 2011/08/25 15:47 # 답글

    저도 평생;; 김밥이랑 떡볶이는 먹고 싶을꺼 같아요-0-
  • 손사장 2011/09/16 22:26 #

    저도 그럴 줄 알고 와서 며칠 신나게 먹었는데..
    몇 번 먹으니 별로 생각이....ㅋ
    좀 시간 지나면 또 생각은 나겠지요?
  • 홍홍양 2011/08/25 20:15 # 답글

    하필이면, 설 익은 밥이 손사장님에게로...한국 오시면, 부담 없이 많이 드세요.

    저도 김밥 좋아합니다.
    어릴 적엔 별로 안 좋아했는데, 나이 먹고 나서 맛을 알게 된 거죠.

    그저께도 해 먹었어요^^
    그런데, 집에 있는 칼이 죄다 무뎌서... 다 터지더라고요.
  • 손사장 2011/09/08 22:50 #

    제가 설 익은 밥을 먹을 팔자였던 거 같아요.

    김밥..
    한국에 와서 아직 못 먹었는데 낼쯤 먹을까 해요.

    김밥 옆구리 터지는 소리...켁켁.. 왜 하필 지금 이 말이 생각났는지요..흑흑
  • yosiko 2011/08/26 10:47 # 답글

    도쿄에선 신오오쿠보에 가면 먹을 수 있나요?
    김밥은 재료를 현지에서 수급할 수 있을 것 같아서 값 쌀 거라고 생각했는데...480엔!!@@
    김밥이랑 떡볶이랑 튀김의 조합은 진리인 것 같아요!!

    소풍날 김밥에 대한 네타는 정말 무궁무진하죠ㅋㅋ
  • 손사장 2011/09/08 22:49 #

    ㅋㅋ신오오쿠보에 가면 먹을 수 있구..
    요즘엔 다른 지역에서도 어렵지 않게 먹을 수 있더라구요.

    소풍날 먹던 김밥....
    참..할 얘기 많아집니다.그쵸?

  • HODU 2011/08/26 12:02 # 답글

    저도 평생이요~ 김밥과 떡볶이와 순대랑 오뎅시켜서 떡볶이국물에 찍어먹으면 크어~
  • 손사장 2011/09/08 22:48 #

    저도 그래요. 마약 같은 떡볶이 국물 ....
    언제쯤 정이 떨어질지 모르겠어요.ㅋ
  • 길야옹 2011/08/31 17:23 # 답글

    제가 중국에 있을때는 김밥 한줄이 5元(한국돈 천원정도)인가 했지요. 맛은 그냥 재료사다 집에서 해먹는게 나아요ㅠ 밥도 맛없고.. 뭐든 본토의 음식맛이 제일인듯.
  • 손사장 2011/09/08 22:47 #

    천 원이면 가격은 꽤 괜찮은데요.
    정말 너무 먹고 싶을 땐 비싸다는 걸 알지만 어,쩔,수,없,어,서......
댓글 입력 영역